메뉴 건너뛰기

갤러리

민주노동당에 대한 후원과 쌍용자동차 방문을 이유로 전북도청은 행안부 지침에 따라 6월 23일 징계위원회를 개최하여 관련 공무원노조 조합원들을 징계하려 하고 있습니다.

하지만, 민주노동당에 대한 후원 관련해서는 대상자 3명중 2명이 징계시효가 종료(1명의 경우, 해당 지자체에서 징계)되었고,

인천, 강원, 대구경북, 전남, 충남, 충복도는 재판결과가 나올 때까지 행정징계를 보류키로 했습니다.

쌍용자동차 방문은 시군의 협조 속에서 '올바른 노사문화 정착을 위한 노동조합 이해' 교육의 프로그램 중 하나로 진행되었으며, 

해당 시군의 경우에는 법의 판결까지 징계를 유보 또는 가벼운 경징계처리했습니다.

하지만, 행안부는 전북도에 21명 중 중징계 11명, 경징계10명을 지침을 내렷습니다.

이는 명백한 공무원노조 탄압입니다.

공무원 교사 탄압저지 전북대책위원회는 21일부터 23일까지 전북도청 1인시위를 통해 징계의 부당성을 선전할 예정입니다.

 

IMG_1474.jpg IMG_1473.jpg IMG_1470.jpg

 

문서 첨부 제한 : 0Byte/ 200.00MB
파일 크기 제한 : 200.00MB (허용 확장자 : *.*)
List of Articles
제목 글쓴이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