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자유게시판

그냥.다 그만두세요 피해주지말고

수정 삭제 조회 수 126 추천 수 0 2016.11.29 07:11:50

30년동안 전주를 떠나본적 없는 저는 부유한 도시가 아니어도 전주에 산다는게 불만도 없고 자랑스럽게 살고 있는 사람이었습니다.버스 기사님들의 친절함과 길거리의 다양한 풍경이 좋아 버스를 이용했습니다.당신들 민노총이 들어오기 전까지 불편한거 하나 없었습니다

전주버스 하면 파업이라는 연관검색어가 뜹니다.무슨 개망신인건지.마음껏 볼일을 보지못하고 차가 끊길까봐 일찍 가야합니다.말도 안되는 당신들 투쟁방법이라는거 때문에

지금 시국 때문에 그런다구요?다른 사람에게 피해는 주지 말아야죠.지지하는 사람도 있다구요?당신들의 파업이 누군가의 발을 억지로 묶는다는건 생각안드시죠?그런 생각을 안했으니 계속 그러는거죠.

그런 파업이 옳다고 생각하시면 차라리 그만두세요.누군가가 파업걱정하면서 하루를 걱정합니다.민폐 아닙니까.

List of Articles
제목 글쓴이 날짜
[관리자]선정성, 광고성, 음해성 글은 별도의 공지 없이 즉각 삭제합니다. 교육선전 2012-03-13

[새책] 『로지스틱스 ― 전지구적 물류의 치명적 폭력과 죽음의 삶』(데보라 코웬 지음, 권범철 옮김) 출간되었습니다! file

신간 <계급 이해하기> 현대 자본주의의 계급갈등과 사회변혁 전략 file

욕을 서스럼없이하시는 버스기사님 [1]

반기문은 과연 대통령의 자격이 있는가?

"직접 밝혀라" vs "졸렬한 모략"…반기문 23만불 공방

현대건설 사기분양, 대법원 확정 판결

그냥.다 그만두세요 피해주지말고

전주 촛불집회에 대해 글을 남깁니다. secret

2016년 11월 10일 민주노총전북본부 운영위원 조합원 호소문

[펌] 민주노총 총파업 성사와 박근혜 정권 퇴진을 위한 노동자 서명(2차 서명)


 

 

   
전주시 덕진구 벚꽃로 57 우성상가 3층 전화 063-256-5000 | 팩스 063-256-5004 이메일 kctu.jbrc@gmai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