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자유게시판

[Tetra pak]테트라팩4R-장기투쟁 408일차[서울사무소-남양유업]

[테트라팩 장기투쟁 408일차[서울사무소-남양유업]]

오늘 이른 아침부터 테트라팩 서울사무소앞에서 선전전을 갖았습니다.

해고된지 1년이 넘었지만 여전히 우리의 분노는 식지 않았습니다. 그야

말로 악만 남았을 뿐입니다.

악질적자본 외투먹튀 테트라팩 자본으로 인해 우리는 더욱 강고해 졌고

질수없다는 집념아래 하루하루 질긴고 확고한 투쟁을 하고 있습니다.

오후 늦으막한 시간에 남양유업측으로 자리를 옮겨 정말 미약하게 경고

성 선전전만 시도했습니다. 이후 테트라팩사가 어떠한 대안마저 나오지

않는다면 그때 안면 몰수하고 우리는 덤빌 것입니다.

다른 고객사들도 모두 이사태를 주목하고 있으며 그 책임은 테트라팩사

의 몫으로 남을 것입니다.

이제 시간이 얼마 남지 않았습니다. 우리의 투쟁은 뒤돌아볼 틈없이 진행

되어지고 있고 중국팩,식중독 등등등 많은 싸움이 기다리고 있습니다.

우리는 반드시 승리할 것입니다.

까페주소-http://cafe.daum.net/djffnrwls

▶식중독팩 너나 처먹어. 중국팩너나처먹어.

List of Articles
제목 글쓴이 날짜
[관리자]선정성, 광고성, 음해성 글은 별도의 공지 없이 즉각 삭제합니다. 교육선전 2012-03-13

전북 지역 총학에게 고함 [1]

뉴라이트 촛불배후세력 발언 중 80년 광주에 북한군 투입 주장 file

기륭전자 분회 고공농성 8일차 투쟁속보

[Tetra pak]테트라팩 원청사 “정식품” 집중집회 공지 file

노동전선 정세동향 17호(2008.6.2) file

광우병 쇠고기 수입반대 전북대책위 까페에 가입바랍니다.

전북본부 홈페이지 새단장을 진심으로 축하합니다.

기륭전자 분회 고공농성 5~7일차 투쟁속보

촛불행진, 시민 3천여명 참여해 최대 규모로 진행 file

2008년 6월 1일 지금서울은!! file


 

 

   
전주시 덕진구 벚꽃로 57 우성상가 3층 전화 063-256-5000 | 팩스 063-256-5004 이메일 kctu.jbrc@gmai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