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언론보도

조회 수 109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Extra Form
언론사 노컷뉴스
보도일 2016-10-11
원문 보러가기 http://www.nocutnews.co.kr/news/4667318
기자 임상훈

전북지역 31개 시민사회단체로 구성된 새만금도박장저지군산범시민대책위원회(이하 대책위)가 "새만금을 비롯한 대한민국 어느 곳에도 내국인 카지노를 유치해서는 안 된다"고 명확한 반대 입장을 밝혔다. 

대책위는 11일 국민의당 전북도당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김관영 의원과 국민의당이 도박자 유치를 위한 법 개정에 몰입한다면 온 국민의 저항을 받게 될 것임을 경고한다"고 말했다.

이들은 지난 8월 17일 국민의당 김관영 의원이 국회의원 44명과 함께 대표 발의한 '새만금사업추진및지원에관한특별법' 일부 개정안이 복합리조트 사업 유치로 포장돼 있지만 그 핵심은 내국인의 출입을 허용하는 도박장의 새만금 유치라며 비판에 나섰다.

대책위는 "현실성이 없음에도 김관영 의원과 국민의당이 무엇 때문에 새만금특별법을 개정해 도박장을 유치하겠다는 것인지 진실을 밝혀야 한다"며 "새만금을 살리는 길은 우선 해수유통이고, 그 과정에서 복원되는 갯벌을 통해 경제효과를 봐야 한다"고 강조했다.


위로